상단여백
기사 (전체 2건)
<봉수기 누드>
그리움을 안고 보고 싶은 맘가득 안고 안으로안으로삼킵니다. 꿈속에서 나마나를 달래주지요 그리움을 안고33.4 x24.2 oil on ...
충청포스트  |  2019-02-07 15:28
라인
오고 갈때면
오고 갈때면잠시걸음을 멈추고 고개를 돌려바라 보았지요. 언제나그 곳에서는 불빛이 새어 나왔지요. 그러면 저는이미미소를 짖고 있지요.
충청포스트  |  2018-12-15 21:39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