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건)
기시감(旣視感)의 투영 단상
기시감(旣視感)의 투영 단상 지금 살고 있는 집은 3층 빌라다. 이사를 온 지 얼마 안 되어서의겪은 ‘실화’다. 2층에서 매우 시끄럽게...
충청포스트  |  2018-12-12 16:29
라인
홍경석의 단상
명문대와 연모 단상뉴스를 안 보는 사람은 없을 터. 얼마 전 ‘세계 100위 안에 한국 대학 5곳’이라는 신 문의 뉴스를 접했다. 영국의 대학 평가 기 관인 QS(Quac quarelli Symonds)가 6월 7일...
충청포스트  |  2018-07-06 15:48
라인
홍경석의 단상
꾸미는 여자보다 꿈 있는 여자가 아름답다.오늘 아들 내외가 집에 온단다. 그래서 어제 아내는 오 전부터 분주했다. 결혼 후 처음으로 시댁을 찾는 며느 리를 의식한 행보였다. 마트에 가서 과일 따위를 수북 하게 샀는가...
충청포스트  |  2018-06-08 15:44
라인
홍경석의 단상
홍경석의 단상‘당위(當爲)의 날개’ 머리털 나고 처음으로 양복을 입어본 건 내 나이 십 대 말이었다. 당시로서는 근사한 ...
충청포스트  |  2018-05-11 15:52
라인
[어 떤 함 정]
수은주가 가파르게 올라가고 있다. 이처럼 무더운 날엔 ‘치맥’이 안성맞춤이다. 치맥은 치킨(Chicken)과 맥주의 합성어이다. 치킨,...
홍경석  |  2017-07-18 16:1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