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세종시 여성창업 활성화를 위한 여성창업기관협의회 발족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대전세종충남여성벤처협회 주관
  • 정다은 기자 심상보기자
  • 승인 2018.11.20 17:31
  • 댓글 0

 

 

대전세종충남 여성벤처협회(회장 김영휴)는 지난 10월 26일 16시~19시 까지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세종충남지회, 한국여성발명협회, 세종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등 협력기관 관계자와 여성벤처협회 회원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종여성창업협의회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행사는 MBC라디오 생방송 오늘 진행자 손지혜 방송인이자 (주)People Inside 대표이사의 사회로 1부 주요내빈소개, 센터 및 여성창업과 소개동영상,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최길성 센터장 인사말, 대전세종충남여성벤처협회 김영휴 회장 인사말, 세종여성창업협의회 업무협약식,

2부 20년전 여성 경호원의 시대를 연 고은옥 대표 강의 순으로 진행됐다.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최길성 센터장은 인사말을 통해 “3년전 여성창업 붐을 일으키기 위해서 대전벤처협회 김영휴 회장을 찾아갔습니다. 그리고 김회장님과 의기투합을 해서 3년을 끌어왔고 3년동안 5000여명이 프로포즈, 공모전, 맨토링등을 참석했고 대전 세종 여성들 그리고 예비창업자들 이었습니다”라며 “여성 창업자 수는 30여건 생겼고 좀더 붐을 일으켜야겠다 생각하고 오늘 여성창업 협의회에 본격적으로 여성기관들이 협약을 맺어 지금까지 붐을 일으켰다면 내년부터는 성과를 내보자 성과라면 여성창업의 선도도시를 해보자고 자리를 했습니다”고 말했다.

 

대전세종충남여성벤처협회 김영휴 회장은 “그동안 1차,2차,3차산업혁명이 남성이 주도하는 산업혁명이었다면 4차산업혁명은 여성이 주도하는 혁명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남성이 주도하는 생태계가 더 이상 진화할 수 없다는 안목적 합의가 4차산업혁명을 불러오고 있는건 아닌가 그러나 실체가 없다. 실체를 만들기 위해서는 먼저 창업한 여성들이 건강하게 씩씩하게 살아있을 때 지금 집에있는 사람도 할까 말까 망설이는 사람도 씩씩하게 계속 갈수있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라고 강조했다.

 

김회장은 이어“여성벤처협회 혼자만 할게 아니라 여성경제인 협회, 발명협회,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등 여러 여성단체를 지원하는 기관들이 협의체를 만든다면 얼마나 더 파워플하게 할 수 있을까에 대한 의견의 합의를 보게 되었고 드디어 드디어출발하게 되었습니다.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합니다. 세종경제단체 협의회가 여성창업에 허브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응원하고 주도하고 헌신할 것입니다”고 역설했다.

◆여성창업 활성화를 위한 협약서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한국여성발명협회, 대전세종충남여성벤처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세종충남지회,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 충남센터, 세종여성새로일하기센터(이하 협약체결 기관)는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다음과 같이 협약을 체결한다.

 

제1조(목적) 본 협약은 협약체결기관이 여성창업 문화 확산등에 공동노력함으로써 여성창업 활성화에 이바지 함을 목적으로 한다.

2조(협약의 이행) 협약체결기관은 상호 협력함에 있어 상대 기관의 제반 규정을 존중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제3조(협약내용) 협약체결 기관은 협약 목적 달성을 위해 각 호의 사항에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1. 여성창업 문화 확산을 위한 각 기관의 추진 사업 협업

2. 여성기업 마인드 함양과 창업 및 경영능력 배양을 위한 창업프로그램 공동 기획 및 운영

3. 정기 또는 수시 교류회를 통한 여성창업 네트워크 활성화

4. 협약체결 기관의 홍보에 관한 사항

5. 기타 각 기관의 공동이익을 추구할 수 있는 분야

제4조(신의 성실) 참여 기관은 업무상 취득한 상대방의 기밀하항 및 정보를 동의 없이 공개하거나 다른 목적으로 이용해서는 안된다.

제5조(기타사항) 본 협약서는 서명한 날로부터 효력이 발생되며 본 협약에 정하지 아니한 사항에 대하여는 협약 당사자간 상호 합의하여 별도로 정하는 바에 따른다.

 

위 협약내용을 성실히 이행하기 위하여 참여 기관별 협약서를 작성하고 서명한 후 각 1부씩 보관한다.

2018년 10월 26일

 

 

 

정다은 기자 심상보기자  jde5487@daum.net

<저작권자 © 충청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은 기자 심상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